박규종 비투엔 수석,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장관상 수상

2019 민관합동 소프트웨어모니터링단 총회서 우수위원으로 선정


 


▲ 박규종 비투엔 수석(왼쪽에서 네번째)이 최근 양재동 엘타워에서 개최된 ‘2019 민관합동 소프트웨어 모니터링단 총회’에서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장관상을 수상했다.



데이터 기반 IT 전문기업 비투엔(대표 조광원) 컨설턴트인 박규종 수석이 최근 양재동 엘타워에서 개최된 ‘2019 민관합동 소프트웨어(SW)모니터링단 총회’에서 2019 민관합동 SW모니터링단 우수위원으로 선정돼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장관상을 수상했다.


SW모니터링단은 소프트웨어산업협회에서 주관하며, ‘SW중심사회 실현전략’에 따라 SW산업의 건전한 생태계 조성 및 불공정행위 근절을 목적으로 발족해 올해로 운영 5년차를 맞았다.


SW모니터링단은 SW기업, 학계, 한국SW산업협회, 지역SW진흥기관 등으로 구성되어 있으며, 그간 불공정 하도급, 불공정 발주관행 등을 모니터링하고, 기업의 각종 민원을 대행하는 역할을 담당했다.


이날 총회에서 우수위원으로 선정, 장관상을 수상한 박규종 수석은 국가기관 등에서 소프트웨어사업의 예산편성, 발주, 소프트웨어 배포 및 서비스 제공 추진 때, 민간시장 침해 등 소프트웨어 산업 생태계에 미치는 영향을 검토, 사전 조정하는 소프트웨어사업 영향평가 진행과 SW모니터링단 제보 처리 지원에 적극적으로 헌신한 공로를 인정받아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박규종 비투엔 수석은 “이번에 큰 상을 수상하게 돼 영광스럽고 감사하다”며 “앞으로도 SW산업 생태계 개선에 기여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Posted by 비투엔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