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투엔, '2018년 청년친화 강소기업' 선정


데이터 기반의 IT 서비스 전문 기업 비투엔(대표 조광원)이 최근 고용노동부의 '2018년 청년친화 강소기업'에 선정됐다고 19일 밝혔다. 


고용노동부는 2016년부터 청년들이 선호하는 기업 정보를 분석해 청년친화 강소기업을 선정해왔다. 이번에는 임금, 일·생활균형, 고용안정, 3개 부문에서 각각 700개 업체를 선정한 다음 중복 사례를 제외하는 방식으로 1106곳을 정했다. 


비투엔은 올해 'IPP형 일학습병행제' ' 빅데이터 청년인재 일자리 연계 사업'을 실시했다. 또한 매년 신규 채용 인력을 늘려온 성과를 인정받아 2016년에 이어 두 번째로 선정됐다. 


이밖에도 비투엔은 △시차 출퇴근제 △출산휴가·육아휴직 △유치원부터 대학까지 자녀 학자금 지원 △퇴직연금 △대학원 학비 지원 △상해·재해 보험 지원 △의료비 지원(연 120만원) △정밀 건강검진(임직원·배우자) △주택자금 대출이자 지원 등을 실시하고 있다. 


조광원 비투엔 대표는 "2016년 여성가족부 선정 '가족친화 인증기업' 재인증에 이어 이번 성과까지 거두면서 비투엔의 다양한 복지정책들이 인정받았다"며 "앞으로도 일하기 좋은 환경을 만들고 IT 전문 인력을 양성해서 IT 서비스 전문 기업으로 성장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Posted by 비투엔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