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투엔, 빅데이터 관련 청년 일자리 특강


[머니투데이 중기협력팀 오지훈 기자] 데이터 기반 IT 서비스 전문기업 비투엔은 최근 자사 조광원 대표가 빅데이터 관련 청년 일자리 특강을 진행했다고 18일 밝혔다. 



조광원 비투엔 대표가 충남대학교에서 특강을 진행하고 있다/사진제공=비투엔 



조광원 비투엔 대표는 최근 충남대학교와 조선대학교를 찾아 관련 학과 재학생과 기졸업자를 대상으로 2차례 강연을 펼쳤다. 


특강은 '4차 산업혁명 시대는 데이터 전문가의 전성시대'라는 주제로 진행됐다. 내용은 빅데이터 전문가로 성장하는 로드맵·역량, 질의응답(Q&A) 등이었다. 


조 대표는 강연에서 "축적된 양질의 데이터 자산을 어떻게 활용하는가에 대한 해답이 위기 극복과 기회 창출로 이어질 것"이라며 "빅데이터 환경 기술의 핵심은 데이터 분석에 비즈니스 관점의 통찰력을 접목하는 것"이라고 말했다. 


또한 "현재 국내외에서 데이터 전문가 수요가 폭발적으로 증가하는데도 인력 공급이 절대적으로 부족해 전산·IT 업계에 비상이 걸렸다"며 "비투엔은 데이터 전문가 양성 및 신규 인력 채용 프로그램을 강화해 빅데이터 분야 청년 일자리를 늘리고 젊은 인재를 육성할 계획"이라고 했다.





Posted by 비투엔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