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투엔, 고용노동부 '청년 친화 강소기업' 선정


데이터 기반의 IT 서비스 전문 기업 비투엔(대표 조광원)이 최근 고용노동부 '청년 친화 강소기업'에 선정됐다고 27일 밝혔다.



'청년 친화 강소기업'은 청년들이 일하기 좋은 우수한 중견·중소기업을 알리기 위해 고용노동부가 시행하는 제도다. 정부·자치단체·민간 부문에서 일자리 친화, 기술력 우수, 재무 건전성 등을 기준으로 연 1회 선정하고 있다.


비투엔 관계자는 이번 선정 배경에 대해 "매년 신규 채용을 늘리고, 우수 인재를 발굴하는 한편 가족 친화 경영, 나눔 경영으로 건강한 기업 문화를 확립했기 때문"이라고 설명했다. 


비투엔은 △시차 출퇴근제 △선택적 복리 후생 제도 △가족 초청 행사 △출산 휴가/육아 휴직 △유치원부터 대학까지의 자녀 학자금 지원 △퇴직연금 △대학원 학비 지원 △상해·재해 보험 지원△의료비 지원(연 120만원) △정밀 건강검진(임직원·배우자) △주택 자금 대출 이자지원 등 유연한 업무 환경과 직원들의 편의를 위한 다양한 복지 제도를 마련해서 시행 중이다. 


비투엔 조광원 대표는 "직원들의 건강뿐 아니라 업무 역량과 삶의 질을 높이기 위해 다양한 복지 정책으로 기업 경쟁력을 높이고 있다"며 "앞으로 일하기 더 좋은 일터를 만들고 전문 인력을 적극 육성해 IT 서비스 전문 기업으로 성장하겠다"고 말했다.




Posted by 비투엔

댓글을 달아 주세요